> 뇌졸중(중풍)센터
 
 
 


BHS 동래한서요양병원의 뇌졸중센터에서는 대부분의 나라에서 3대 사망원인 질환에 포함되며 성인에게 장애를 일으키는 원인질환 1위인 뇌졸중의 진료와 재활치료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에서는 최근 10년동안 성인질환중 암 다음으로 많은 사망자를 발생하고 있으며, 매년 15만명 정도의 뇌졸중 환자가 새로 발생하여 그중에서 20~30%는 그 때문에 사망하고, 생존자의 경우에도 대부분이 심각한 신체적, 정신적장애로 고통받 고 가족들의 삶의 질에도 위협이 되고 있는 것이 사실입니다.


뇌에 혈액을 공급하는 혈관이 막히거나 터져서 뇌로 가는 혈액이 현저히 감소되면서 뇌 조직세포에 필요한 산소와 영양분이 감소되어 몇 분 안에 뇌세포가 사망하기 시작하게 되는 의학적 응급상황을 일컫습니다. 뇌졸중은 우리나라에서 사망원인 중 두 번째로 많은 원인을 차지할 뿐만 아니라 성인에서 신체적 장애를 일으키는 주범이기도 합니다. 주로 노인질환으로 인식되었지만 요즘은 30~40대에도 뇌졸중이 흔히 발병하는데, 이는 식생활의 변화와 운동부족으로 인해 뇌졸중의 주 원인인비만, 고혈압, 당뇨, 고지혈증 등의 발생률이 높아졌고 이에 대한 조절이 적절하게 되지 않기 때문이라 할 수 있습니다.

뇌졸중은 크게 분류하면 뇌출혈과 뇌경색이 있습니다. 최근에는 뇌졸중에 의한 사망률은 점차 줄어들고 있으나 발병률은 여전히 높은데, 특히 뇌경색의 발생이 증가하는 추세입니다.

뇌출혈(출혈성 뇌졸중) - 뇌혈관이 터진 상태

고혈압이나 뇌동맥류와 같은 질병 또는 뇌혈관에 영향을 미치는 상황들에서 뇌에 분포된 혈관의 출혈이 생기게 되는데 이를 뇌출혈이라고 합니다. 뇌출혈은 뇌 내부출혈과 지주막하출혈로 나눌 수 있습니다.
- 뇌내부출혈 : 갑자기 뇌혈관이 터지면서 뇌 안에 피가 고이는 병
- 지주막하출혈 : 뇌를 싸고 있는 지주막 밑으로 뇌동맥류가 터지는 병

뇌경색(허혈성 뇌졸중) - 뇌혈관이 막힌 상태

혈액 덩어리나 입자들이 뇌로 가는 동맥을 막음으로써 심각한 혈류 감소를 일으켜 뇌세포의 산소공급이 두절되어 수분 내에 뇌세포의 사망을 일으키는 병을 말하며, 뇌졸증의 80% 이상을 차지합니다. 뇌경색은 뇌혈전증, 뇌색전증, 소경색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 뇌혈전증 : 동맥경화증으로 혈관이 좁아져서 막히는 경우
- 뇌색전증 : 심장 또는 큰 동맥의 피떡(혈전)이 떨어져나가 혈류를 타고 흘러가서 뇌혈관을 막아 생기는 뇌경색
- 소경색(열공성 뇌경색) : 뇌의 아주 작은 혈관이 막히는 경우

일과성 뇌허혈발작

심하게 좁아진 뇌혈관으로 피가 흐르지 못하다가 다시 흐르거나 뇌혈관이 피떡(혈전)에 의해 막혔다가 다시 뚫린 것으로 잠시 뇌졸중 증상이 왔다가 수 분에서 수 시간 내에 곧 좋아집니다. 일과성 뇌허혈발작은 금방 아무 일도 없었던 듯이 증상이 사라지기 때문에 대부분의 사람들은 이를 무시하기 쉽습니다. 당장 심각한 후유증을 남기지는 않지만 앞으로 발생할 뇌졸중의 강력한 경고이므로 경미한 뇌졸중이지만 가볍게 보아서는 안 될 것입니다.


뇌졸중 원인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고혈압을 조기에 철저히 치료하고 관리함으로써 그 발생을 방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동맥경화증의 예방으로는 위험요소들을 제거하거나 교정하는 것으로 고지혈증, 고혈압, 흡연, 당뇨병, 비만 등을 예방해야합니다. 특히 중요한 3대 위험인자는 고지혈증, 고혈압, 흡연입니다. 30대 후반 이후 이러한 위험인자를 가지고 있으면 동맥경화증의 발병률이 매우 높기 때문에 각별한 주의와 관리가 필요합니다. 그리고 이미 발생한 불능을 최소화하기 위해 조기 재활치료가 중요합니다.